자연을 담는 큰그릇

  • search

  • menu

COOK

물에 튀겨낸 로하스 삼색 아게다시도후

Jadam | 201305

두부를 기름에 튀겨내는 일본풍 두부요리 ‘아게다시도후’를 로하스적으로 만들어봤어요. 전분을 묻히고 검은깨와 볶은 깨에 굴린 뒤, 뜨거운 물에 튀겨내면 건강한 아게다시도후가 완성된답니다.

 

0402 __-__-0032

 

준비하세요(2~3인 기준)
풀무원 국산콩두부 1½개, 말린 파슬리 1큰술, 갈아둔 검은깨 1큰술, 갈아둔 볶은 깨 1큰술, 전분 6큰술, 풀무원 어린잎 1개, 가쓰오소스 재료{물 1컵, 간장 2큰술, 맛술 2큰술, 설탕 1큰술, 가쓰오부시 1컵}

만들어보세요
1. 두부는 3등분해서 먹기 좋은 크기로 썰어 놓는다.
2. 파슬리 1큰술에 전분 2큰술을 섞어 두부 표면에 골고루 붙힌다.
3. 끓는 물에 ①를 넣고 익힌다. 익으면 두부 표면에 투명한 전분 파슬리 막이 생긴다.
나머지 두부도 갈아둔 검은깨와 전분, 볶은 깨와 전분을 섞어 끓는 물에 익힌 뒤,
찬물에 담가 놓는다.
4. 가쓰오부시만 빼고 가쓰오소스 재료를 모두 끓인다.
끓으면 가쓰오부시를 넣고 불을 끈 후, 체에 걸러 가쓰오부시는 버린다.
끓인 소스 액만 남긴다
5. 먹기 편한 볼에 ③의 두부를 담고 뜨거운 소스를 붓는다.
어린잎을 위에 곁들여낸다.

덧붙이는 말
두부가 뜨거운 상태라면 더 맛있게 먹을 수 있어요. 

CREDIT

<자연을담는큰그릇> 편집실

사진톤 스튜디오

요리&스타일링그린테이블